글쓴이: 최성매 (중국)


눈이 펑펑내리는날 집 근처 마트에 갔다. 과일 코너를 지나면서, 가지각색 과일 중에 유독 수박이 눈에 띄었다. 평소에는 그러려니 했짔만, 오늘따라 새삼 신기했다. '여름철 과일인데  눈이 펑펑내리는 겨울날에 수박이 있을까' 생각했다.


과학기술이 발전하면서, 사람들은 언제나 먹고싶은 과일을 먹을 수 있게 되였다. 하지만 과일은 제철에 먹어야 제일 맛있고 건강하다.

인생도 마찬가지다. 나이에 맞지 안는 일이나 행동을 하면 부자연스럽고 어색하다. 인생에서 가장 반짝반짝 빛나는 시기는 20대다. 인생 선배들의 안정적 삶과 부유함을 부러워하지 말고, 자신의 꿈을 위해 많은 도전을 해야 한다. 도전하는 과정에서 찾아오는 실패을 피하지 말고 용기내서 맞서야 한다. 그것이 20 '제철' 맞는 자세이다.







신고

About the Author - 타일러 라쉬

Seoulism은 주한 유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만드는 한국어 웹진입니다. 천차만별의 국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사는 세계 속의 서울을 배경으로 해서 국제학생의 관점에서 생활과 문화, 사회를 바라보고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Contact Me: 운영자메일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