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티스트 소개와 추천곡: 주걸륜(周杰倫)과 그의 明就(명명취 / 분명히)

이번주에 소개해 드릴 중국 뮤지션과 노래 추천은 주걸륜이라는 가수와 최근 앨범에서 나온 명명취라는 노래입니다.



2008년에 한국 KBS1 TV가 추석 연휴 기간에 주걸륜이 감독하고 주인공으로 출연하는 영화, <말할 수 없는 비밀>을 방송했습니다. 이 영화가 한국에 금방 퍼지면서 많은 인기를 얻었어요. 음악 뿐만 아니라 작곡가와 뮤지션, 배우, 감독까지 각종 재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2005년에 세계 10대 뮤지션에 포함되었어요. 중국 음악의 발전사에도 역사적인 도장을 찍었다. 'Jay Chou(주걸륜) 현상'이라는 유행을 불렀고 젊은 대중들의 유행 음악에 대해 정의를 다시 내리게 했습니다. 화려하고 특별한 가사 및 작곡 스타일이 중국 음악계의 새로운 혁명을 일으켰죠. 

그 후로부터 C-POP(중국 인기가요)를 대표하는 뮤지션이 되었습니다. 랩과 힙합, 리듬앤블루스 등 각양각색의 장르에서 많은 노래들을 만들 뿐만 아니라 '중국풍'이라는 중국 전통 음악 멜로디를 포함하는, 새로운 스타일을 유행토록 성공시켰어요. 그래서 주걸륜은 신세대들 사이에 유행하는 문화를 대표하는 좌표로서 중국인 대부분의 마음속에 각인되었습니다. 또한, 어릴 때부터 지금까지 함께 해 온 주걸륜과 그의 노래들은 우리 중국 사람들에게 단지 노래가 아닌, 우리의 청춘에 관한 모든 추억들을 담고 있는 존재입니다.


● 주걸륜의 배경과 데뷔

주걸륜은 자신이 모르게 친구가 대신 신청해 버린, <슈퍼 신인왕>이라는 오락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거기서 의외로 2위를 차지하게 되었어요. 그리고 그 자리에서부터 매우 특이한 노래를 불렀기 때문에 대만에 유명한 음악가의 눈에 띄어서 계약을 맺고 첫 음반을 내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해서 2000년 11월에 <Jay>라는 이름으로 본격적으로 가수로서 연예계에 진출했습니다.


● 추천곡: 明明就(명명취 / 분명히)

이번주 소개해 드릴 노래는 주걸륜이 최근에 낸 <十二新作(십이신작)>이라는 앨범에서 제일 귀에 쏙 들어오는 明就(명명취 / 분명히)라는 곡입니다. 영국의 스코틀랜드에서 본 아름다운 경치들을 이 노래에 담으면서 연인과 친구 사이의 미묘한 관계를 풍부한 감정으로 품어 내고 있어요.

주걸륜의 중국적인 옛스러움이 느껴지는 스타일이 이 노래에서도 잘 느껴질 수 있습니다. 



● 가사와 번역

 중국어 (간체)

한국어 

 糖果罐里好多颜色

微笑却不甜了

你的某些快乐 在没有我的时刻

中古世纪的城市里 我想就走到这


海鸥不再眷恋大海

可以飞更远

远方传来风笛我只在意有你的消息

城堡为爱守着秘密 而我为你守着回忆

明明就 不习惯 牵手

为何却主动把手勾

你的心事太多

我不会戳破

明明就 他比较温柔

也许他能给你更多

不用抉择 我会自动变朋友


糖果罐里好多颜色 微笑却不甜了

你的某些快乐 在没有我的时刻

中古世纪的城市里 我想就走到这

海鸥不再眷恋大海 可以飞更远

远方传来风笛 我只在意有你的消息

城堡为爱守着秘密 而我为你守着回忆

明明就不习惯 牵手


为何却主动把手勾

你的心事太多 我不会戳破

明明就 他比较 温柔

也许他能给你更多

不用抉择 我会自动变朋友

明明就 明明就 明明就 他比较 温柔

也许他能给你更多

不用抉择我会自动变朋友

 사탕단지 안에 오색 빛깔

그 미소는 달콤하지 않아

너의 행복이 조금도 내 시간 속엔 없으니까

중세기의 도시에 난 거기까지 가고 싶었다


갈매기는 바다에 미련을 두지 않음으로써 더 멀리 날 수 있다는데

멀리서 들려오는 피리소리에도 나는 너의 소식만을 생각해

성은 사랑으로 인한 비밀을 간직하고 난 너 때문에 추억을 간직해

분명히 손잡는 거 익숙하지 않은데

어떻게 먼저 손을 잡을 수 있었을까

너의 걱정이 크기에 나는 고백할 수 없었어

분명히 그는 따뜻하고 부드러워

아마 너에게 더 많은 걸 줄 수 있을 거야

선택할 필요 없이 내가 알아서 친구가 될 거니까


사탕 단지 안에 오색 빛깔

그 미소는 달콤하지 않아

너의 행복이 조금도 내 시간 속엔 없으니까

중세기의 도시에 나는 여기까지만 올 생각이야

갈매기는 바다에 미련을 두지 않음으로써 더 멀리 날 수 있다는데

멀리서 들려오는 피리소리에도 나는 너의 소식만을 생각해

성은 사랑으로 인한 비밀을 간직하고 난 너 때문에 추억을 간직해

분명히 손잡는 거 익숙하지 않는데


어떻게 먼저 손을 잡을 수 있었을까

너의 걱정이 크기에 나는 고백할 수 없었어

분명히 그는 따뜻하고 부드러워

아마 너에게 더 많은 걸 줄 수 있을 거야

선택할 필요가 없이 내가 알아서 친구로 되어 줄 거니까

분명히 분명히 분명히 그는 더 부드럽다

그는 너에게 더 많은 걸 줄 수도 있다

선택할 필요 없이 내가 알아서 친구가 될 거니까

● 기타 추천곡

명명취를 듣고 나니 "오빤 중국스타일"을 조금 느끼지 않으셨나요? 주걸륜의 노래는 중국풍 건물과 역사, 스토리, 악기, 의상 등을 통해 중국의 고전적인 이미지를 어렴풋이 떠올리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주걸륜의 음악이 마음에 드신다면 지나간 우리 시대의 추억들과 같이 몇 가지 유명한 노래를 더 추천해 드리고 싶습니다.

1. 公公偏头痛

2. 稻香

3. 发如雪

4. 珊瑚海

5. 给我一首歌的时间




글쓴이: 고록 (중국)


신고

About the Author - 타일러 라쉬

Seoulism은 주한 유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만드는 한국어 웹진입니다. 천차만별의 국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사는 세계 속의 서울을 배경으로 해서 국제학생의 관점에서 생활과 문화, 사회를 바라보고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Contact Me: 운영자메일주소




● 소개 아티스트와 노래 추천: 프린스 로이체(Prince Royce)와 그의 코라손 신 카라(Corazón sin cara)

미국의 다양성을 보여 주고자 하는 생각에 이번에 소개해 드릴 미국 뮤지션이 바차타와 발라드로 유명한 프린스 로이체입니다. 그리고 추천곡은 제가 가장 좋아하는 코라손 신 카라예요. 라틴음악이라서 보통 미국이라고 생각하면 떠오르는 스타일이 아니겠지만 매우 매력적인 이 뮤지션의 음악이 마음에 드셨으면 합니다.



● 미국에 라틴음악도 있다고?

미국 음악이라고 하면 락이나 팝송부터 생각나겠죠? 지금까지 추천한 노래들을 들으셨으면 인디뮤지션들도 아시겠죠. 그런데 미국에 라틴음악도 꽤 발달되어 있다는 것을 아셨나요? 라틴계 미국인이 소수자라고 반박할지 모르겠지만 그 선입견을 한 번 깨뜨리도록 하나의 재미있는 사실을 알려드릴게요. 세계적으로 스페인어를 쓰는 사람들이 가장 많은 나라가 어딜까요? 미국이 아니죠. 스페인도 아니고요. 멕시코입니다. 멕시코가 1위라면 2위가 어딜까요? 땡 땡 스페인은 3위입니다. 2위는 바로 미국이거든요. 그정도로 스페인어 시장이 크고 라틴음악이 인기가 많습니다. 

라틴음악이라고 하면 장르가 많아서 카테고리가 너무 일반적이고 광범위합니다. 프린스 로이스가 부르는 라틴음악은 주로 바차타나 발라드입니다. 바차타는 도미니카 공화국에서 생겨나고 여러 미주 국가로 전파되었다고 합니다. 가사가 거의 언제나 마음이 아픈 실연이나 그리움 등과 같은 감정을 담기 때문에 이 장르가 원래 아마르게(amargue), 혹은 "쓴 맛"이라고 불렀었습니다. 바차타를 들으면 거의 언제나 춤추게 됩니다. 아주 간단한 춤이니까 몸치인 저도 빨리 배우고 집에서 혼자서 듣고 있더라도 춤 추게 됩니다.

● 프린스 로이체의 배경과 데뷔:

프린스 로이체는 제프리 로이체 로하스(Geoffrey Royce Rojas)라는 이름으로 뉴욕의 더 브롱크스(The Bronx)에서 1989년에 태어났으며 어릴 때부터 음악과 시에 대해 관심을 많이 보였답니다. 19살이 되던 해 살사로 유명한 프로듀서 세르히오 조지(Sergio George)를 만나게 되어서 노래 3 곡만 들려 주다가 계약하게 되고 2010년에 첫 정규 음반을 냈습니다. 프린스 로이체의 데뷔곡으로 사랑받는 노래들은 여기서 들으실 코라손 신 카라입니다.

프린스 로이체의 스타일은 바차타에 핵심을 두고 있으나 팝과 리듬 앤드 블루스(R&B), 그리고 어떤 경우에 힙합의 영향을 받았습니다. 덕분에 바차타에 대한, 촌스럽다는 편견을 깨뜨려 버리고 성공할 수 있었답니다.


● 추천곡: Corazón sin cara     


● 가사와 번역

 스페인어

한국어 


Y ya me contaron

Que te acomplejas de tu imagen

Y mira el espejo

Que linda eres sin maquillaje


Y si eres gorda o flaca

Todo eso no me importa a mí

Y tampoco soy perfecto

Sólo sé que te quiero así


Y el corazón no tiene cara

Y te prometo que lo nuestro

Nunca va a terminar


Y el amor vive en el alma

Ni con deseos sabes que nada de ti va cambiar

Prende una vela, rézale a Dios

Y dale gracias que tenemos ese lindo corazón

Prende una vela, pide perdón

Y por creer que tu eres fea te dedico esta canción


Y si eres gorda o flaca

Todo eso no me importa a mí

Y tampoco soy perfecto

Sólo sé que te quiero así


Y si eres gorda o flaca

Todo eso no me importa a mí

Y tampoco soy perfecto

Sólo sé que te quiero así


Y el corazón no tiene ara

Y te prometo que lo nuesto

Nunca va a terminar


Y el amor vive en alma

Ni con deseos sabes que nada de ti va a cambiar

Nadie es perfecto en el amor

Ay seas blanquita, morenita no me importa el color


Mirame a mi, mirame bien

Aunque tenga cara de bonito me acomplejo yo tambien


Y si eres gorda o flaca

Todo eso no me importa a mí

Tampoco soy perfecto

Sólo sé que te quiero así


Y el corazón no tiene cara

Y te prometo que lo nuestro

Nunca va a terminar

Y el amor vive en el alma

Ni con deseos sabes que nada de ti va a cambiar


Sincerely, Royce



 다른 사람들이 나한테 벌써 말했어

네가 네 외모에 대해서 콤플렉스가 있다는 걸

근데 거울 좀 봐

화장 없이 얼마나 예쁘더라


그리고 네가 말랐든 뚱뚱하든

이런 거 나한테 아무런 의미가 없어

그리고 내가 완벽하지 않아

난 널 있는 그대로 사랑한다는 것 밖에 몰라


그리고 마음은 얼굴이 없어

그리고 우리 사랑이

끝나지 않을 거라고 약속해


그리고 사랑은 영혼에서 살아 있는 거야

그렇게 바라도 네가 바뀌지 않을 거라는 걸 알잖아

촛불을 들면서 신한테 기도해

이렇게 예쁜 마음이 있어서 고맙다고 해

촛불을 들면서 용서해 달라고 해

그리고 넌 네가 못 생겼다고 생각하니까 나는 너한테 이 노래를 바칠게


그리고 네가 말랐든 똥똥하든

이런 거 나한테 아무런 의미가 없어

그리고 내가 완벽하지 않아

난 널 있는 그대로 사랑한다는 것 밖에 몰라


그리고 네가 말랐든 똥똥하든

이런 거 나한테 아무런 의미가 없어

그리고 내가 완벽하지 않아

난 널 있는 그대로 사랑한다는 것 밖에 몰라


그리고 마음은 얼굴이 없어

그리고 우리 사랑이

끝나지 않을 거라고 약속해


그리고 사랑은 영혼에서 살아 있는 거야

그렇게 바라도 네가 바뀌지 않을 거라는 걸 알잖아

사랑이라면 완벽한 사람이 없어

피부가 하얗든 까맣든 나한테 아무런 의미가 없어


날 봐 나를, 날 잘 봐봐

난 얼굴이 잘 생겼어도 나도 콤플렉스가 있어


그리고 네가 말랐든 똥똥하든

이런 거 나한테 아무런 의미가 없어

내가 완벽하지 않아

난 널 있는 그대로 사랑한다는 것 밖에 몰라


그리고 마음은 얼굴이 없어

그리고 우리 사랑이

끝나지 않을 거라고 약속해

그리고 사랑은 영혼에서 살아 있는 거야

그렇게 바라도 네가 바뀌지 않을 거라는 걸 알잖아


로이체가



● 기타 추천곡

1. El amor que perdismos    

2. Hombre soy

3. Ven Conmigo



글쓴이: 타일러 (미국)


신고

About the Author - 타일러 라쉬

Seoulism은 주한 유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만드는 한국어 웹진입니다. 천차만별의 국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사는 세계 속의 서울을 배경으로 해서 국제학생의 관점에서 생활과 문화, 사회를 바라보고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Contact Me: 운영자메일주소




1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