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글에서 논한 것처럼 세상에서 낙관적과 비관적인 사람들이 있어요. 그런데 세계를 괴롭히는 문제들을 해결하고자 적극적으로 생각하고 행동하는 사람들이 있는 것을 우리도 잘 알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람들은 자꾸 글로벌 문제에 대해서 관심을 가짐으로써 언제든지 세계를 보호하기 위해서 제일 좋은 해결책을 고안할 뿐만 아니라 실천도 합니다. 또한 적극적인 사람들은 시작하고 나서야 사생활을 중요하게 여기지 않아서 지금까지 우리가 큰 문제가 없고 아직 안전하게 이 지구에서 살고 있어요.



우리가 원래 알고 있는 것처럼 낙관적인 사람이 20년 정도 지나면 자동차의 수가 늘어날 거라고 상상해 봅니다. 의견은 밝은 미래가 펼쳐지나 동시에 나쁜 결과가 생기기 때문에 적극적인 사람들이 나섭니다. 그래서 세계를 보호하기 위해서 적극적인 사람들은 낙관적인 사람보다 자동차를 덜 사용할 필요가 있다고 깨닫는 사람이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왜냐하면 보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여기저기 차로 다니는 대신 걸어 다니면 건강을 지키고 생각할 시간을 마련하니까 일석이조이기 때문입니다. 만일에 지금은 2020년이 된다면 적극적인 사람들만 차를 안 탈 것 같다면 적극적인 사람들 덕분에 다른 사람들의 사고방식이 점점 개선될 수가 있어요.

한편으로는 적극적인 사람들은 어떤 일을 시작할 때는 다른 사람을 기다리지도 않고 다른 사람의 도움이 필요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무엇이든지 스스로 하는 것이 더 괜찮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서 비관적인 사람처럼 미래의 환경 상태가 나빠질 거라고 생각하기 보다는 지금부터라도 적극적인 사람처럼 해결 방법을 생각하거나 환경을 오염시키는 요소를 없애는 것이 좋습니다. 그래서 적극적인 사람들이 쓸데없는 걱정을 굉장히 싫어하고 해결 방법을 찾느라 사생활이 없을 정도로 눈 코 뜰 새 없이 바빠요. 왜냐하면 적극적인 사람들이 간절하게 바라는 것은 인간들이 편안하게 잘 살 수 있으면서 깨끗한 숨을 쉴 수 있는 것이며 인간의 수명이 길고 건강한 것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니까 적극적인 사람들이 유비무환이라는 말의 한 훌륭한 보기가 됩니다. 그들은 미래가 좋을 거냐, 어두울 거냐와 같은 질문을 마음 속으로만 궁금해하지 않고 의식적인 것을 실천함으로써 모두에게 좋은 일을 합니다.


글쓴이: (말레이시아)

신고

About the Author - 타일러 라쉬

Seoulism은 주한 유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만드는 한국어 웹진입니다. 천차만별의 국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사는 세계 속의 서울을 배경으로 해서 국제학생의 관점에서 생활과 문화, 사회를 바라보고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Contact Me: 운영자메일주소




신발을 보면 사람의 성격이 보인다는 말이 있다. 이것은 사람들의 성격을 조사한 유명한 미국 학자가 밝혔다고 한다. 더 자세히 설명하자면 신고 있는 신발을 보면 그 사람의 성격을 90% 이상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확률이 있다는 것으로 나타났다. 거의 모든 사람은 낙관적으로 생각하지만 그 가운데 비관적으로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다. 비관적인 사람들은 자꾸 안 될 거라는 생각이 드는 습관이 있다. 그런데 미래를 부정적으로 평학하는 데에도 불구하고 비관적인 사람 덕분에 우리가 미래를 더 정확하고 조심스럽게 만들어 나가게 된다. 비관적인 사고방식이 낙관적인 사람들의 긍정적인 소신을 반대하기 때문에 걸림돌이 될 때가 있으나 비관적으로 생각하는 사람들은 생각이 가끔 더 맞는 것 같다.



● 비관적으로 보면 현실주의에 가까운 것들

첫 째는 미래의 환경 상태가 점점 나빠진다는 예를 보자. 우리 생활 편의가 점진적으로 개선한 것이 좋지만 그 때문에 환경이 파괴되어 가고 있다. 그동안 발전을 위해서 환경을 보호해야 한다는 것을 잊어 버렸나 보다. 사람들이 한 번도 생각하지 않고 숲을 없애고 공장을 세우는 데에 열중하고 있다. 이 때문에 우리가 숨쉬는 공기가 나빠지고 목숨을 잃는 경우도 있다. 더군다나 심각한 공기 때문에 치명적인 질병도 생길 수도 있고 해결 방법을 개발할 겨를이 없다. 따라서 이 문제 에 관련해서 비관적인 사람들이 좋은 미래를 착각하는 대신에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것은 더 현실적이라고 볼 수 있겠다.

두 번째 예는 인간들이 자꾸 인간의 본성을 잊어버리는 것이다. 로봇과 스마트폰, 노트북, 지하철 등과 같은 편의 시설이 좋으나 이간들에게 장점 밖에 없느냐는 질문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 왜냐하면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있으나 나태를 조장하고 사람을 게으르게 하는 확률이 굉장히 높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서 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기계에 의존하게 되며 사람의 모든 것이 로봇과 같은 기술에 달려 있다. 그리 어렵지 않은 집안일이라도 로봇은 다 해 드림으로써 인간이 집에서 쉬는 것 밖에 안 하게 될 것이다. 이런 점을 생각하면 비관적인 사람들이 미래가 무섭다고 생각하는 것은 적당한 것 같다.


글쓴이: (말레이시아)


신고

About the Author - 타일러 라쉬

Seoulism은 주한 유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만드는 한국어 웹진입니다. 천차만별의 국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사는 세계 속의 서울을 배경으로 해서 국제학생의 관점에서 생활과 문화, 사회를 바라보고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Contact Me: 운영자메일주소




● 비관과 낙관

이 세상에 있는 사람 중에 2가지 밖에 없는데 비관적인 사람하고 낙관적인 사람이다. 비관적인 사람은 무엇이든 나쁘게 생각하는 사람이라면 낙관적인 사람은 무엇이든 잘 될 거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다. 성격에 따라 사고방식에, 특히 미래에 대한 생각인 경우 사람마다 차이가 많다. 그런데 비관적인 사람 생각처럼 살면 혼란하게 될 수 있기 때문에 낙관적으로 생각하는 것이 훨씬 더 바람직하다. 낙관적으로 생각하면 우리 미래가 밝아질 뿐만 아니라 심각한 문제도 점점 줄어들 수 있다.



● 낙관적으로 생각하면 할 수 있는 것들

예를 들어서 핸드폰이 누구나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것 같다. 요즘 젊은 사람들은 심각한 문제가 있으면 가족이나 친구와 상담하는 대신에 혼자서만 생각하고 자살하기까지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그런데 이 젊은 사람들이 어디든지 가고 싶으면 꼭 핸드폰을 가져 간다. 핸드폰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다. 그래서 이 두 가지 현상을 다시 생각하면 핸드폰으로 심각한 문제를 해결할 기회가 있다. 미래 핸드폰하고 지금 핸드폰이 너무나 달라서 어떻게 정확하게 말할 수 없지만 미래 핸드폰은 확실히 더 발전한 앱이 생길 것이다.

그리고 미래를 생각하면 딱 떠오르는 것 중에 물론 차가 있다. 어떤 학자들이 원래 여러가지 차를 만들었는데 아직도 요즘 삶의 방식에 따라 적당한 차가 없다. 왜냐하면 요즘은 나오는 차들이 사람들을 만족하게 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서 오랫동안 차로 멀리 가는 사람들이 많이 힘들다고 한다. 하지만 낙관적인 사람들은 최선을 다 한다면 우리들이 상상했던 것과 똑같이 새로운 차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 앞으로 낙관적인 사람들 덕분에 미래의 차가 배처럼 물에서 다닐 수도 있고 비행기처럼 하늘로 날아갈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 또한 기름을 쓰지 않고 쉽게 찾을 수 있는 물로 다닌다면 나중에 환경을 보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에너지 위기도 해결할 수 있게 될 것이다.


글쓴이: (말레이시아)

신고

About the Author - 타일러 라쉬

Seoulism은 주한 유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만드는 한국어 웹진입니다. 천차만별의 국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서 사는 세계 속의 서울을 배경으로 해서 국제학생의 관점에서 생활과 문화, 사회를 바라보고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Contact Me: 운영자메일주소




1